상단여백
HOME 포커스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골목상권 위해 손 맞잡다「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 마포구 지역지원기관인 마포구고용복지지원센터는 지역 전통시장, 마을공동체, 자영업자 및 인근 소규모 가게와의 상호거래 활성화를 통해 소상공인 공동체를 구축하려 한다. 또, 공동의 생존전략을 수립하기 위해 골목특화 콘텐츠 개발 및 브랜딩, ‘사람-공간-활동’을 잇는 지역형 로컬여행 콘텐츠 모델 개발 등 다양한 공동프로젝트를 실행하고 있다.

 

# 영등포구 지역지원기관인 온동네협동조합, ㈜보노보씨, 사회적협동조합 영등포사회적경제네트워크는 지난 9월 양평2동 선유도역 걷고 싶은 거리 일대의 소상공인, 사회적경제조직과 협업을 통해 「반려견과 함께하는 선유랑댕댕이랑」 골목축제를 개최했다. 이를 통해 골목여행을 유도하고 지역상점의 매출을 증대해 골목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었다.

 

코로나19로 골목상권은 전례 없는 타격을 받았다. 골목에는 사람이 사라졌고, 폐업하는 가게가 속출했다.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소상공인들의 시름은 깊어졌다. 사회적경제 방식으로 골목상권의 위기를 극복할 순 없을까.

 

「2020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오리엔테이션 현장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골목상권 살리기 프로젝트!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이하 ‘센터’)가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이하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 프로젝트’」를 통해 연대와 협력으로 골목경제 살리기에 나섰다.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 프로젝트는 서울시 추경 사업으로 진행되고 있다.

센터는 이를 위해 프로젝트를 지원할 광역지원기관과 13개 지역지원기관, 그리고 78개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체를 선정했다.

광역지원기관은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공동프로젝트를 지원할 광역단위의 통합플랫폼을 구축한다. 협업체 공동프로젝트별 맞춤 지원을 설계해, 교육·컨설팅, 홍보·마케팅 등 다양한 사회적 자원들을 지역지원기관과 협력해 지원한다.

13개의 지역지원기관은 골목상권의 사업대상자를 발굴해 협업체를 구성하고, 해당 지역 소재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공동프로젝트의 실행을 지원한다. 광역지원기관과 13개의 지역지원기관은 서울시 내 총 78개의 협업체를 발굴해 공동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이외 5개의 공동배송 유통망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협업체는 소상공인과 사회적경제기업(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마을기업, 자활기업 등) 5곳 이상이 뜻을 모아 구성한다. 협업체는 다양한 공동프로젝트 실행을 통해 소상공인의 역량을 강화해 경쟁력을 높이고, 코로나 이후 마주한 골목상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2020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오리엔테이션 현장

사회적경제, 골목상권의 새로운 연결고리 될까

11월 6일(금)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는 광역지원기관 ㈜상상우리의 주관으로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오리엔테이션이 열렸다. 오리엔테이션에는 광역지원기관, 지역지원기관 사업담당자와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체 등이 참석해 골목경제 위기극복을 위한 발전 방향을 함께 모색하고, 각 지역에서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방식의 협업체 공동프로젝트의 내용을 공유했다.

㈜상상우리 신철호 대표가 진행을 맡은 오리엔테이션은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조주연 센터장이 현장에서 소상공인들을 직접 지원하고 있는 참여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시작했다.

이어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박정이 국장이 「2020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의 취지를 설명했다.

다음으로 서대문구에 위치한 보틀팩토리 정다운 대표가 일회용 포장재 없이 동네 작은 가게의 물건을 구매하는 ‘채우장’ 캠페인으로 소상공인과의 상생에 성공하며 위기에 처했던 서대문구 연희동 골목상권을 회복시킨 우수 사례를 발표했다.

이날 오후에는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지역지원기관장 간담회가 열렸다. 간담회에서는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 현황과 성과 및 향후 계획에 대해 공유했다. 참석자들은 소상공인과 사회적경제 조직이 지속가능한 협업 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역지원기관에서 적극적인 지원에 나서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현장에서 소상공인들을 지원하는 코디네이터를 대상으로 한 교육도 진행됐다. 기본 교육은 코디네이터의 현장 업무 능력을 향상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조주연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다수의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골목경제의 위기를 사회적경제 방식으로 해결하는 것을 기대한다”며 “연대와 협력의 가치를 추구하는 사회적경제가 골목상권의 생산·판매자와 소비자의 새로운 연결고리로써 역할을 다하기 위해 19개 자치구 13개의 지역지원기관과 78곳의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체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관련 문의는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전략소통U(02-2088-6265), 광역지원기관 ㈜상상우리(02-6388-7750)으로 하면 된다.

 

「소상공인x사회적경제 협업을 통한 골목상권 활성화 프로젝트」 광역 및 지역지원기관

구분

자치구

기관명

1

강동구

사회적협동조합 함께강동

2

강서구

(사)강서구사회적경제협의회

3

관악구

㈜다숲

4

광진구

사회적협동조합 광진사회적경제네트워크

5

마포구

마포구고용복지지원센터

6

서초구

서초사회적경제네트워크 사회적협동조합

7

성북구

성북구마을사회적경제지원센터

8

송파구

㈜맘이랜서

9

양천구

동네발전소협동조합

10

영등포구

온동네협동조합

㈜보노보씨

사회적협동조합 영등포사회적경제네트워크

11

중구(1)

사회적협동조합 파인트리

12

중구(2)

유한책임회사 더함

13

중랑구

꽃가람누리마을협동조합

광역지원기관

㈜상상우리, 쿱비즈협동조합, 커뮤니케이션 우디

 

사진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오윤희 기자  koala@seconomy.co.kr

<저작권자 © S.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윤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