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제29회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문학상에 김희철 씨, 미술대전에 강현지 씨 대상 수상

(사)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와 (재)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 후원하는 「제29회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의 최종 심사 결과가 발표됐다.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은 1991년 곰두리문학상·미술대전이라는 명칭으로 시작되어 1998년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으로 개칭된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고 권위의 장애인문학‧미술 대회이다. 29회째를 맞는 올해 행사에서 문학상에는 총 396편(운문 308편, 산문 88편)이 접수됐으며, 이 중에서 총 19명의 수상자가 선정됐다. 미술대전의 경우 총 180점의 작품이 접수됐고 최종실물심사를 통해 총 73점이 입상했다.

문학상은 「밀링」의 김희철(지체)씨가 영애의 대상을 수상했다. 운문부에서는 「성장기(成長記)」의 유재엽(시각)씨가 최우수상을 차지했고, 우수상에는 「달팽이별 사람」의 이경숙(지체)씨, 「화장한 사람들」의 신정호(뇌병변)씨, 「잠자리」의 신성철(시각)씨가 수상했다. 가작에는 「매미와 압력솥」의 박태현(지체)씨, 「살고 싶어」의 위연실(지체)씨, 「질경이의 노래」의 박은순(지체)씨, 「덤」의 허창열(지체)씨, 「도깨비 할머니」의 이영미(청각)씨 등 총 5명이 수상했다. 문학상 산문부는 「풍구질」의 이현이(지체)씨가 최우수상을 차지했고, 우수상에는 「아버지의 사과」의 김경식(지체)씨, 「하루」의 유창수(시각)씨, 「개망초」의 이말자(청각)씨가 수상했다. 가작에는 「한 꼬투리 속 낱알」의 변삼학(지체)씨, 「게임의 논리」의 이덕기(시각)씨, 「늙지 않는 이유」의 김수경(지체)씨, 「어머니의 등」의 김형자(지체)씨, 「아버지의 꽃」의 강성숙(지체)씨 등 총 5명이 수상했다.

                     *밀링

                                               김희철

 

꽁꽁 얼어붙은 쇠붙이는 좀처럼 문을 열어주지 않았다
 

요란한 굉음을 내지르며 쇄빙선이 지나갔다

깊이를 알 수 없는 얼음 위를 지나갈 때마다

짐승의 괴성 같은 악다구니가 새어나왔다

극야의 오랜 어둠은 그의 나날들처럼

아무리 굴착해도 쉬이 밝아오지 않았다

충혈 된 날이 켜켜이 쌓인 침묵을 털어내며

얼어붙은 밤을 더듬어 나아갔다
 

단단한 쇳덩어리 안에 웅크리고 깃든 생명이

불빛을 쫓아 힘차게 꼬리를 휘저으며 솟구쳐오를 때

밀링공 김씨의 눈동자에도 불꽃이 피어났다

딱딱하게 굳어버린 그 무엇도

충혈 된 눈이 날을 세우면 깎아내지 못할 것이 없었다

그날 오후 깜빡 졸았던 대가로

가족의 생계가 달린 뭉툭한 손목을

핏발선 밀링의 비틀림날이 삼켜버렸다

그 후 그는 손목에 갈고리를 달았다

천년을 날아도 접지 않을 날개를 푸득거리며

오랜 극야의 밤을 건너갔다

 

얼마나 나아갔을까

저만치 힘들게 벌어진 틈 사이로

매끈한 몸체의 태양이 떠오르는 게 보였다

밤이 깊었던 만큼 낮이 길어지는 백야의 시작이었다

그래 해보는 거다

 

* 회전축에 고정한 커터(cutter)로 공작물을 절삭하는 공작 기계. <네이버 국어사전>

 

미술대전은 강현지(청각)씨의 ‘잠들지 않는 거리(서양화)’가 영애의 대상을 수상했다. 정미경(지체)씨의 ‘다시 맞는 봄!!(한국화)’이 최우수상을 차지했고, 우수상에는 신경애(지체)씨의 ‘추억(비의 멜로디)(서양화)’, 김순영(장애)씨의 ‘시경(서예)’, 조규열(지체)씨의 ‘이바지(구절함)(공예)’가 수상했다. 장려상에는 김리나(지체)씨의 ‘나의 공간, 또 다른 나의 공간(서양화)’, 송진현(구족화가)씨의 ‘사랑을 찾아서(서양화)’, 최주림(자폐)씨의 ‘꿈을 향한 질주 3(서양화), 이경하(지체)씨의 ‘나의 연대기(한국화)’, 고상호(청각)씨의 ‘이옥봉시 몽혼(서예)’, 이영미(청각)씨의 ‘그리움을 담은 묵연(문인화)’ 등 총 6명이 수상했다. 미술대전 추천작가를 대상으로 공모한 특별상에는 이다래(자폐)씨의 ‘한밤의 식물원(서양화)’이 선정됐다.

잠들지 않는 거리, 강현지

제29회 대한민국장애인문학상‧미술대전 시상식은 12월 7일(토) 오후 2시부터 인사동 마루갤러리 지하1층 전시실에서 진행된다. 이번 미술대전 수상작품들은 마루갤러리에서 12월 7일(토)부터 9일(월)까지 3일간 열리는 전시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    

 

전국의 장애인문화예술단체가 연합하여 설립된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사단법인이다. 회원단체 간 상호 유대강화와 협력교류로 장애인문화예술 발전과 진흥을 도모하고, 장애예술인의 예술권 확보를 통한 창작활동 증진으로 선진문화예술복지 실현에 기여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www.fdca.or.kr

 

회원단체

(사)한국장애예술인협회 www.emiji.net

(사)한국장애인미술협회 www.ableart.net

(사)국제장애인문화교류협회 www.nanum.tv

(사)수레바퀴재활문화진흥회 www.wheel.or.kr

(사)한국장애인문화협회 www.bluesky82.org

(사)빛소리친구들 www.lsf.kr

(사)한국장애인공연예술단 www.hanbitarts.co.kr

(사)한국장애인서예협회 www.ablecalli.com

(사)꿈틔움 www.phd4u.co.kr

(사)우리들의 눈 www.artblind.or.kr

(사)빛된소리글로벌예술협회 www.유니버셜씨어터.com

 

김경민 기자  koala@seconomy.co.kr

<저작권자 © S. Economy,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